Hey, I'm Jae-ho LEE!

Member since 06/22/2012
  • 1
    Reviews
수오재는 경주 효공왕릉 옆에 있는 한옥 가옥이다. 기행작가 이재호씨가 1994년 경주에 정착하면서 전국에서 5채의 고택을 해체하여 이곳에 본채와 별채, 사랑채로 세채의 한옥 가옥과 마당 바깥으로 매곡당 이라는 독채로 다시 지은 것으로 '수오재'란 이름은 정약용의 '수오재기'란 글에서 감명을 받아 이름을 지었다고 한다. 원래 '수오재'는 정약용의 이복형님인 정약현이 자신의 집 당호로 붙인 이름으로 정약용은 '수오재기'를 통해 '수오재'의 의미를 되새기는 글을 남겼다.

사랑채는 경북 칠곡에 있던 정면 6칸 측면 3칸의 150여년된 한옥 주택을 해체하여 지은 것이고, 안채는 정면 5칸, 측면 2칸의 경남 마산의 황부자집 별채와 200여년된 청송의 옛기와 지붕을 해체하여 지은 것이다. 수오재 본채는 황부자집의 본채와 100년된 영천의 기와, 대청마루 등을 해체하여 다시 지었다. 이외에 매곡당은 김제 만경에 있던 1815년에 지어진 정면 8칸 측면 2칸의 전라도 고택을 해체하여 옮겨 지었다.

본채에 있는 '수오당'은 집 주인의 주거 공간이고 나머지 10개의 객실을 민박으로 운영하고 있다. 각 객실마다 욕실 겸용의 개별 화장실이 있어 편리하고, 별채에 있는 2개의 객실에는 싱크대와 간단한 주방 기구들이 마련되어 있어, 간단한 취사가 가능하다. 주방 시설이 없는 나머지 객실에서의 취사는 불가하고, 식사가 필요한 경우 사전 예약을 하면 수오당에서 제공하는 식사를 할 수 있으며, 마당에서 숯불구이도 가능하다

Host's listings (Map view)

  • Hanokstay, Private room
    $121 / Night
    1 / 2 (Standard / Max Guests)
    0 Reviews
  • Hanokstay, Private room
    $81 / Night
    1 / 2 (Standard / Max Guests)
    1 Reviews

Reviews

  • Fatos Meydaner

    Room of Happiness

    Our stay at the Room of Forest was lovely, the room was large and spacious with a nice library, it has a small sitting area outside and the surroundings are breath taking. You are basically in the middle of the countryside, with lovely rice fields and peaceful hills surrounding the guesthouse. The host was very very nice and went out of his way to help us. A car is a must at this guest house as it is quite far from dining and attractions.

    09/04/2013
Log In
Log in with Facebook
Or log in with email
Forget password?
Don’t you have an account?
Sign up
Sign up with Facebook
Or sign up with email
Are you already a member?
RESET PASSWORD
Enter your e-mail address used as you account. You will get a link to reset your password in you email. By clicking the link, you could reset your password.
Are you already a member?
Welcome to kozaza

Please check your email from kozaza to verify your email address.

Please contact us at help@kozaza.com for any help.